테크포럼 뉴스

게시글 검색
[디스플레이] 터치스크린에 사용되는 ‘멀티터치’ 기술 출원 증가
테크포럼
2012-05-16 12:01:49

최근 스마트 기기의 폭발적인 보급과 함께 터치스크린 등에 사용되는 멀티터치(Multi-touch)* 기술의 특허출원이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허청에 따르면, 최근 6년간(’06년~’11년) 멀티터치 기술 특허출원은 2006년 5건에 불과하였으나, 이후 지속적으로 증가하여 최근 3년(’09~’11년) 동안 연평균 122건에 이르고 있다. 이를 출원인별로 살펴보면, 국내기업이 309건(67.2%)으로 가장 많고, 국내개인이 69건(14.6%), 외국기업이 47건(10.2%), 국내 연구기관이 35건(7.6%), 외국개인이 2건(0.4%) 순이다.

주목할 만한 점은 국내개인의 출원비중이 전체출원의 14.6%로서 다른 기술분야에 비해 상대적으로 크다는 것이다. 이는 스마트폰의 열풍에 힙입어 개인들이 평소 쉽게 접하고 있는 터치방법에 대한 관심이 특허출원으로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국내기업으로는 엘지전자가 99건으로 가장 많이 출원했고, 삼성전자가 87건, 엘지디스플레이가 16건을 각각 출원하였다. 이는 최근 스마트폰 시장의 급격한 확대에 따른 기술선점을 위해 적극적으로 투자에 나서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외국기업으로는 애플이 가장 많은 15건을 출원한 것으로 파악되었다.

한편, 구체적 기술내용을 살펴보면, 멀티터치시 터치의 정확성을 높이기 위해 전극을 개선한 터치스크린 등 터치장치 관련 기술이 267건(58.0%)으로 가장 많았고, 아이콘을 멀티터치하면 원터치한 경우와 다른 동작을 실행하는 제어방법 등 휴대단말기 동작방법 관련 기술이 88건(19.1%), 멀티터치를 한 신체부위를 판별하는 방법 등 유저 인터페이스 관련 기술이 32건(7.0%), 기타 73건(15.9%)으로 조사되었다.

특허청 관계자는 “스마트폰과 태블릿 PC 보급의 폭발적인 증가와 더불어 사용자의 편의성 향상을 위한 터치 기술 개발의 여지가 많기 때문에 향후에도 특허출원이 꾸준히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SNS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