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포럼 뉴스

게시글 검색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365’ 출시
테크포럼
2011-06-29 11:47:15

마이크로소프트(www.microsoft.com/korea)가 차세대 IT기술의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클라우드 서비스인 ‘오피스365’를 세계 40개국에 출시했다.

오피스365는 기업에서 반드시 필요로 하는 통합 커뮤니케이션, 이메일, 협업, 전사 콘텐츠 관리 등의 핵심 기능을 클라우드 서비스로 제공하여 기업의 스마트 오피스 환경을 구축할 수 있는 서비스이다. 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와 셰어포인트, 익스체인지, 링크 등으로 구성되는 오피스365는 별도의 소프트웨어를 구입하지 않고 매월 일정액의 요금을 내면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오피스365 서비스는 지난해 선보인 베타버전이 불과 수 개월 만에 20만 곳 이상의 기업 및 단체 사용자를 확보하며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이들 기업 가운데 토요타, 지멘스, 소니뮤직, 하얏트 등에는 이미 오피스365를 활용해 IT 비용을 약 50% 절감하는 등 획기적인 생산성을 향상을 거둔 것으로 확인됐다. 이 같은 성과에 힘입어 한국의 KT, 영국의 보다폰, 일본 NTT, 스페인 텔레포니카 등 20곳 이상의 글로벌 통신 기업들이 올해 안에 오피스365 서비스를 자사 상품과 연계하여 중소기업 대상 서비스를 고객에 제공하겠다는 계획을 내놓고 있다.

마이크로소프트 스티브 발머 CEO는 현지시간 28일 뉴욕에서 열린 간담회에서 “사무직 근로자들에게 있어 하나의 문서를 여러 사람이 협력해 동시에 작성하고, 실시간 소통으로 신속한 의사결정을 할 수 있다는 것은 생산성의 비약적인 향상을 의미한다”며 “마이크로소프트의 최첨단 사무용 소프트웨어 기술이 클라우드와 결합해 탄생한 오피스365는 이 같은 모든 기능을 실현해준다”고 말했다.

대기업은 물론 중소기업까지
오피스 365는 중소기업부터 대기업까지 모든 기업들의 요구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다양한 구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에 따라 중소기업들도 기존의 전산환경이나 투자여력 등의 한계와 관계 없이 대기업 수준의 IT 사무환경을 구축할 수 있게 됐다.

오피스 365는 사용자 일인당 월정액 2달러에서 27달러까지 다양한 구성의 서비스들로 제공돼 중소기업도 부담 없이 사용할 수 있다. 소규모 기업들은 일인당 월정액 6달러로 웹 오피스, 익스체인지, 셰어포인트, 링크 등을 이용할 수 있다. 또한 기업용 이메일, 문서공유, 인스턴트 메시지, 화상회의, 포털 등의 서비스도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오피스 365는 간단한 이메일부터 통합 커뮤니케이션, 전사포털 및 포괄적인 통합 협업 패키지까지 다양한 선택의 폭을 제공한다. 고객들은 인터넷 쇼핑하듯 손쉬운 결제를 통해 클라우드 기반 최고 사양의 오피스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향상된 IT 관리 기술, 보안 서비스, 24시간 기술 지원을 통해 서비스에 대한 신뢰도를 높여갈 계획이다.

국내에서는 기존 정기가입계약이 체결된 기업고객을 대상으로 즉시 서비스 가능하며, 일반 고객들이 웹을 통해 직접 구매할 수 있는 방식과 국내 통신사를 통해 판매하는 방식은 올 하반기부터 서비스될 예정이다.
SNS 공유